한인회 공지사항/뉴스

한국동아일보에 실린 알버커키출신  민명희 님의 자녀분 소식입니다.

 

http://news.donga.com/3/all/20100423/27778688/1

27778660_2.jpg

“2002년 한일 월드컵은 정말 놀랍고 감동적이었어요. 2022년에 그때의 감동을 다시 한번 느꼈으면 좋겠어요.”

2022년 월드컵유치위원회의 리사 콜린스 국제협력담당관(31·미국·사진)은 8년 전 한일 월드컵 때의 뜨거웠던 열기를 잊지 못한다.

“연세어학당에서 한국어를 배울 때였는데 신촌 거리 곳곳에서 응원판이 벌어졌잖아요. 한국인들은 모르는 사람하곤 인사도 안 하지만 그때는 달랐어요. 응원 분위기에 젖어 누구와도 쉽게 동화됐다고나 할까요. 정말 즐겁고 놀라운 경험이었죠.”

콜린스 씨에게 한국은 어머니의 나라다. 그 인연이 미국이 아닌 한국의 월드컵 유치를 위해 힘을 보태는 일로 이어졌다. 뉴멕시코 앨버커키 사립중고교 시절 축구선수로 활동 해 축구와도 친숙하다.
미국은 초중고교에서 클럽활동으로 축구가 활성화돼 있다. 자녀를 매번 축구장에 데려줄 만큼 극성스러운 주부에게 ‘사커맘’이라는 표현을 쓰는 것도 그런 분위기를 반영한다. 콜린스 씨의 어머니 민명희 씨가 바로 ‘사커맘’이었다.

어머니의 나라를 더 알고 싶어 1999년 한국을 처음 방문했던 콜린스 씨는 2001년부터 2년간 한국에 머물렀고 2007년 미국에서 로스쿨을 졸업한 뒤 미 정부가 지원하는 한국 전문가 양성 프로그램을 통해 다시 한국을 찾았다. 아산정책연구원에서 일하다 유치위원장을 맡은 한승주 전 외무부 장관의 권유로 지난해 9월 유치위에 합류했다. 영어 관련 일을 도맡아 하는 그는 유치위의 창구 역할을 한다. 이번 남아공 월드컵 기간엔 현지에 파견돼 유치 활동을 할 예정이다.

“한국인들의 축구 열정은 정말 대단해요. 응원은 뜨겁지만 건전하죠. 이겨도 으스대지 않고 져도 예의를 갖춰요. 축구장 시설은 이미 다 있으니까 월드컵을 유치하는 데 빠지는 게 없죠.”

잘생겨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레알 마드리드)를 좋아하지만 화려하진 않아도 팀 내에서 꼭 필요한 역할을 하는 박지성(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을 본받고 싶다는 콜린스 씨는 유치위 활동이 끝나면 한미 관계를 돈독하게 하는 데 힘을 보태는 일을 할 계획이다.김성규 기자 kimsk@donga.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 온라인 통일 골든벨 뉴멕시코주 참가신청 한인회 2020.05.25 196
공지 제1차 Covid-19 교민지원 시행 한인회 2020.04.19 1245
공지 2020 Census가 시작되었습니다. 한인회 2020.04.18 228
공지 미국상공회의소의 Grant 관련정보 한인회 2020.04.18 255
공지 Covid-19 교민지원 계획 한인회 2020.04.18 215
공지 코로나바이러스 (covid19) 관하여 한인회 2020.03.16 583
공지 2020년 제23차 세계 한인 차세대 대회 모집 공고 한인회 2020.03.09 500
공지 [긴급공지] 한인회관 이용에 관하여 한인회 2020.02.25 617
공지 2020년 삼일절 행사 취소 안내 한인회 2020.02.19 594
공지 2020년 독립운동 사적 및 첨단 산업 지역 탐방 장학생 모집 한인회 2020.02.08 745
공지 2019년 뉴멕시코 풀뿌리 운동 세미나 및 정기총회 안내 한인회 2019.12.06 999
170 교민 여러분을 테크놀로지 워크숍에 초대합니다 한인회 2014.09.10 123
169 성탄 축하 음악회 file 한인회 2014.12.16 123
168 [뉴멕시코 교역자협의회] 부흥회 공지 file 한인회 2012.07.10 123
167 창립 기념예배 초청 한인회 2014.09.08 123
166 THE Church of the Lord ( 주님의 교회) 한인회 2009.07.20 123
165 Executive Cleaners 한인회 2010.05.24 123
164 2012년 순 회 영 사 업 무 한인회 2012.02.16 124
163 한인회장 선거 공고문 file 한인회 2015.02.09 124
162 [한인회장선거] 유권자 명단 공개 한인회 2015.02.26 124
161 The Asian American Legacy Stories file 한인회 2014.11.08 124
160 뉴멕시코주 한인회, 뜨개질 교실 열어...매주 수요일 file 한인회 2015.05.01 124
159 뉴멕시코 아시안연합회, 9일 "아시안 문화축제" 개최 file 한인회 2015.05.01 124
158 국민생활체육회 주최 "2011 세계한민족축전" 행사 file 한인회 2011.05.23 125
157 뉴멕시코 교민들께 드리는 글 - 한인회장 한인회 2014.09.10 125
156 2012년김치 페스티벌 후원 안내 글 한인회 2012.10.09 125
155 새해인사 한인회 2015.02.19 125
154 뉴 멕시코 주 한인여러분 [4] 한인회 2015.05.31 125
153 알버커키 가톨릭 공동체 주일미사 안내 [1] 한인회 2012.01.26 125
152 운전면허 브로커에 대한 공지 한인회 2011.04.14 126
151 제16 대 회장 축하메세지 - 총영사, 서남부 회장 대행 file 한인회 2015.04.19 126
CLOSE